입문신청 무료책자 증산도도전
  • 이치(理)를 거스름은 곧 스스로 마음속 하늘을 속이는 것이니 이는 하늘에 있는 하늘을 속이는 것이니라.화(禍)는 밖에서 오는 것이 아니요 죄가 제 몸에 미친 것이니라.
    - 증산도 도전2:90
   

단군왕검이 건국한 고조선의 변천과정

조선의 개국 시조로서 단군왕검은 삼신상제님께 천제를 올리고
송화강 유역(지금의 흑룡강성 하얼빈)의 '아침 태양이 빛을 비추는 땅'인 '아사달'에 도읍을 정하였다.

그후 22세 색불루단군은 이 송화강 아사달에서 남서쪽의 백악산 아사달(지금의 길림성 장춘)로 천도하였고

44세 구물단군은 남쪽으로 더 내려와 장당경 아사달(지금의 요령성 개원시)로 천도하였다.

124B5C354FED41EB17E1A7

도읍지의 이동에 따라 3왕조의 변천을 거친 고조선은 마흔 일곱분 단군이 2096년 동안 다스렸다.

조회 수 :
10959
등록일 :
2012.07.10
17:37:03
엮인글 :
http://sangje.kr/xe/index.php?document_srl=2277&act=trackback&key=dc9
게시글 주소 :
http://sangje.kr/xe/2277
List of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