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문신청 무료책자 증산도도전
  • 하루는 태모님께서 반천무지(攀天撫地)의 사배(四拜)에 대해 말씀하시기를 "이것이 천지 절이다." 하시고 "천지를 받들 줄 알아야 하느니라." 하시니라. 이어 태모님께서 "내가 절하는 것을 잘 보라." 하시며 친히 절을 해 보이면서 말씀하시기를 "하늘 기운을 잡아 당겨 내 몸에 싣고, 땅 기운을 잡아 당겨 내 몸에 실어라." 하시니라
    - 증산도 도전11편:305장
   

미국 예언가들이 말하는 한국의 미래



1. 샨볼츠(미국인 예언사역자)

“올 여름 천사의 방문을 받았습니다. 그 천사가 50년 동안 북한에서 일어난 일들을 얘기해 주며
북한에 많은 역사가 일어날 것이라고 했습니다. 이제 우리 세대에 휴전선이 사라질 것입니다.”

“현재 남한 사람들은 통일 후 북한 사람들이 남으로 내려와 경제가 악화될 것을 두려워 한다는 것을
얘기했고 그래서 하나님이 경제의 영을 남한에 주실 계획이라 하셨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 남한에 세 가지 영역에서 신기술을 주시고 많은 나라에서 이것으로 인해 한국을 경제 파트너로 삼기 원하는 일이 일어나 것이라고 했습니다.”

“하지만...이 모든것은 고비를 넘길때 가능합니다.”

2. 베니힌(유태계 미국인 목사. 예언 사역자)

“한반도 위에 하나님의 천사들이 금대접에서 금빛 액체를 쏟아 붓는 환상을 보았습니다. 하나님이 한국을 쓰실 것입니다.”
“곧 북한이 해방될 것이며 자유가 올 것입니다. 또한 통일후 한국은 전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영적, 경제적 강국이 될 것입니다.”

3. 하이디 베이커(영국인 신학박사. 여성 예언 사역자)

“북한이 해방되고, 한국은 영적 강국이 됩니다. 하지만 앞으로 다가올 고비를 넘겨야 합니다.”

4. 체안(중국인 목사. 예언 사역자)

“하나님께서 장차 한국에 기름을 부으실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내가 한국을 대추수때 지도자로 세웠다’고 하셨습니다.”

5. 신디 제이콥스(미국인 목사. 여성 예언 사역자. 중보기도 사역자)

“하나님께서 말씀하시길...‘내가 한국에 기름을 부어 줄 것이다. 내가 한국 사람을 쓸 것이다.’라고 하셨습니다.”

“제가 기도할때 하나님께서 비전을 보여 주셨습니다. 하나님께서 한반도 위에 하나님의 숨결을 보이시고,
그 숨결이 강력한 바람이 되어서 중국까지 계속 날아가고, 곧 모든 아시아 대륙과 전세계는 그 바람이 뒤덮는 것을 보았습니다.”

“또 하나님께서 북한을 보여주셨습니다. 북한에 있는 악의 권세가 무너질 것이며 기적적인 회복의 역사를 북한에
허락하실 것입니다. 그래서 누구든지 북한에 가면 ‘어? 이게 어떻게 된 일이야? 믿을 수 없다. 정말 굉장한 일이다’라고 말할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북한을 흔드실것 입니다. 북한의 문이 열릴 것 입니다. 한국은 통일이 될 것이며. 엄청난 영적, 물질적
부강함을 하나님께서 한국에 쏟아 부어 주실 것입니다. 한국을 열방 중에 뛰어난 나라로 세우실 것입니다.”

한국인들에게 2007년은 아주 중요한 한 해가 될 것입니다. 이 영적 고비를 어떻게 넘기느냐에 따라 앞서 말한 엄청난 축복을 누릴 수도 있으며, 반대로 엄청난 위기가 될 수도 있습니다.”

*참고 - 신디 제이콥 목사님은 기독교 세계 3대 예언 사역자 중 한분입니다. 독일 통일 1년 전에 정확히 “1년뒤
베를린 장벽이 무너집니다. 독일은 하나가 됩니다.” 라는 예언 외에 여러 예언들을 했는데 그 정확도가 매우 높아 신망이 두터운 분입니다. 미국의 역대 대통령들과 남미, 유럽의 대통령들이 정기적으로 신디 목사님을 만나 하나님의 뜻을 구할 정도로 예언 사역자로써 탁월한 분입니다.

특히 이분은 극동의 작은 나라 한국에 대해서 하나님께서 왜 이런 특별한 예언들을 많이 주시나 싶어서 한국의 역사나
문화에 대해서도 공부하고 계시다고 합니다.

6. 캐서린 브라운(미국인 여성 예언사역자)

“하나님이 주신 환상을 통해, 나는 서울 위의 하늘이 열려지는 것을 보았습니다. 위를 바라보자 하나님의 보좌가 보였고
그 광경은 분명했으며 장엄했습니다. 하늘 높은 곳에서 두 천사가 서울 위 공중에 떠 있었는데, 한 천사는 나팔을 쥐고 있었고 다른 한 천사는 금빛 용액으로 가득찬 사발을 들고 있었습니다. 첫번째 천사가 나팔을 불기 시작하자 두번째 천사도 그 사발을 남한의 수도에 쏟아 붓고 있었습니다. 곧 그 물길이 전세계로 퍼져 나가는 것을 보았습니다.”

“곧 하나님은 북한에 대한 환상을 보여 주셨습니다. 길게 연결된 철책이 보였습니다. 하나님께서 말씀하셨습니다.

‘지금 그 국경지대를 통과하는 것은 가능하다. 비록 사람들이 철책선을 세워 놓았고 보기에 건너가기가 불가능할 것 같아 보일지라도, 나의 소중한 자녀들아, 내게는 어떤 것도 불가능 하지 않단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의 사랑하는 자녀들이 겨우 그 철책 하나를 사이에 두고, 나를 찬양할 때 자기 생명을 잃게 되는 사람들이 많이 있단다.”

“내가 가련한 그들을 더 이상 그냥 두지 않을 것이다. 나는 그들을 지키는 아버지이기 때문이다. 나는 북한에 나의 이름을
입증할 것이고 나의 영광은 현재 감옥에서 괴로워하고 있는 많은 사람들을 해방시킬 것이다. 그들은 감옥과 박해의 장소로부터 자유롭게 걸을 것이다. 나의 왕국은 갑작스럽게 빛과 해방과 그리고 위대한 권능과 사랑으로 올 것이다. 해방된 자들은 말할 필요도 없을 정도로 나의 영광을 지니게 될 것이다.”

2007년에 김정일 권세에 중요한 흔듦이 있을 것이고 그의 테러 통치는 2010년까지 끝나게 될 것이다. 나의 자녀들아, 너희의 소망을 굳게 붙들어라. 그것은 너를 실망시키지 않을 것이다.

7. 릭 조이너(미국인 목사.예언 사역자)

“한국은 장차 전 세계에서 가장 중요한 전략적 요충지 중 하나가 될 것이다.”

“북한에 놀라운 변화의 문들이 열리게 될 것이다. 두 개의 분단된 국가가 재연합하는 역사가 일어나게 될 것이고,
그때 한국은 영적인 면에서나 경제적인 면에서 지구상의 국가들 중 가장 강력한 국가들 중 하나가 될 것이다.

이것은 또한 동북아시아의 경제가 세계에서 두번째로 강력한 지역이 되는데 도움을 주게 될 것이며 경제적으로도 일본과 독일을 뛰어넘게 될 것이다. 또한 앞으로 올 혼돈의 때에 국가들을 안정시키는 역할을 할 것이다.”

“남북한 두 나라는 역사적으로 열강의 억압을 겪었다. 그러나 그 과정 속에서도 두 나라는 권위에 대해 놀랄 만한 경의를 표해 왔고 이로 인해 앞으로 다가올 무법이 성행할 시기에 빛의 역할을 할 것이다.”

“만약 영적파수꾼들이 그 때가 이르기 전에 지쳐 버리거나, 그들의 경계 태세를 소홀히 한다면 큰 위험이 도래할 것이다.”

*참고 - 릭 조이너 목사는 9.11 테러 일주일 전에 이미 9.11 사건에 대해 예하였고, 사스, 조류 독감 등 여러 예언을 한 세계적인 예언사역자로서, 역대 미국대통령이나 국가참모들이 이분께 하나님의 뜻을 구하기도 한다고 합니다

조회 수 :
19984
등록일 :
2012.04.09
00:29:55
엮인글 :
http://sangje.kr/xe/index.php?document_srl=2066&act=trackback&key=78f
게시글 주소 :
http://sangje.kr/xe/206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개벽이란 종말이나 최후의 심판을 의미하는가? [레벨:99]새시대 2012-04-08 16533
공지 개벽은 이렇게 전개된다 [레벨:99]새시대 2012-04-08 12728
39 40년전부터 예언된 일본침몰 [레벨:99]새시대 2013-11-18 8366
38 바빌로니아의 역사가 베르소스의 예언 [레벨:99]새시대 2012-05-31 10249
37 조로아스터교의 개벽 [레벨:99]새시대 2012-04-09 10651
36 2012 지구 대파멸의 카운트다운이 시작됐다면? [레벨:99]새시대 2012-04-09 10611
35 3차 세계대전을 예언한 니콜라스 반 렌스버그 [레벨:99]새시대 2012-04-09 25854
34 2000여년전 사도요한이 들려준 최후의 그날을 알아본다 [레벨:99]새시대 2012-04-09 14713
33 지구에 대한 여러가지 가설 " [레벨:99]새시대 2012-04-09 8335
32 말라키 예언 베네딕토는 '올리브 영광' 맞다. [레벨:99]새시대 2012-04-09 9435
31 바빌로니아의 역사가 베르소스 [레벨:99]새시대 2012-04-09 16504
30 라 팀스의 예언-지구의 마지막 20년(1992-2012) [레벨:99]새시대 2012-04-09 14876
29 폴 크래머 신부의 제3의 파티마에 대한 회고. [레벨:99]새시대 2012-04-09 20899
28 집시여신 '헬레나 달슨'이 본 인류의 미래 [레벨:99]새시대 2012-04-09 16402
» 미국 예언가들이 말하는 한국의 미래 [레벨:99]새시대 2012-04-09 19984
26 지구호 안전벨트 '지축'이 요동친다! [레벨:99]새시대 2012-04-09 12379
25 마더쉽튼과 한국전쟁 그리고 제3차 세계대전은...? [레벨:99]새시대 2012-04-09 8273
24 마더쉽튼과 한국전쟁 그리고 제3차 세계대전은...? [레벨:99]새시대 2012-04-09 8765
23 아포칼립스 2012. 최고의 시간과학자 마야가 예언한 문명보고서. [레벨:99]새시대 2012-04-09 14321
22 아일랜드의 수도승 성말라키 [레벨:99]새시대 2012-04-09 19996
21 모이라팀스 : 미래연구가 [레벨:99]새시대 2012-04-09 9341
20 피타고라스도 극이동을 알았다? [레벨:99]새시대 2012-04-09 113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