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문신청 무료책자 증산도도전
  • 사람마다 그 닦은 바와 기국(器局)에 따라서 그 임무를 감당할 만한 신명이 호위하여 있나니 만일 남의 자격과 공부만 추앙하고 부러워하여 제 일에 게으른 마음을 품으면 신명들이 그에게로 옮겨 가느니라.못났다고 자포자기하지 말라. 보호신도 떠나느니라
    - 증산도 도전4:154
   
천지간에 가득 찬 것이 신
 

 일원적 다신관(一元的多神觀)

 천지간에 가득 찬 것이 신(神)이니
 풀잎 하나라도 신이 떠나면 마르고 흙 바른 벽이라도
 신이 떠나면 무너지고, 손톱 밑에 가시 하나 드는 것도
 신이 들어서 되느니라. (道典2:87:4)

 
동양과 서양은 신(神)에 대한 인식이 전혀 다르다. 이는 동서 문화가 싹트고 뿌리 내린 삶의 환경이 다르기 때문이다.
서양에서는 하늘과 땅을 빚어내고, 인간을 창조한 창조주 유일신으로 신을 인식하는 반면, 동양에서는 수많은 신들이 모여 사는 신명세계 가운데 최고 통치자로서 신을 말한다.
 
사람들은 일반적으로 신(神)이라 하면 서양의 유일신 사상의 영향을 받아서 우주와 인간을 빚어낸 초월적인 창조신을 떠올린다. 하지만 인간으로 강세하신 우주의 참하나님, 강증산 상제님의 말씀을 공부해 보면 천지간에는 형형색색의 수많은 신들로 가득 차 있음을 알게 된다.
 
그렇다면 이 우주에서 가장 높은 통치자이신 상제님과 내 몸 속에 깃들어 있는 영혼은 어떻게 다른가?
이에 대해 증산 상제님께서는 본질적으로 동일하다고 말씀하셨다. 기독교적 관념으로 보면 참으로 놀라운 말씀이 아닐 수 없다. 기독교에서는 창조신이 있고 피조물이 있다고 말한다.
 
하지만 상제님 말씀에 의하면 그렇게 이원론(二元論)적인 것이 아니다. 근본은 같지만 인격적으로 다르게 존재한다. 그 위(位)가 다르고 도격(道格)과 권능이 다를 뿐이다. 이것을 일원적 다신관(一元的 多神觀)이라고 한다. 근본은 하나이지만, 다신 즉 여러 신으로 존재하는 것이다.
 
이것을 쉽게 이해하려면 인권평등, 인간존엄을 생각해 보면 된다. 한 나라의 통치자인 대통령이나 일반 시민이나 똑같은 사람이다. 인권 자체는 평등하고 또 누구나 존엄하다. 하지만 엄연히 그 역할과 위상은 다르다. 신명계 역시 이와 마찬가지이다.
이러한 이치를 한마디로 말해, 일원적 다신(一元的 多神)이라고 한다.
 
 
수많은 하늘 사람의 이름에 대해
증산 상제님께서 병든 천상세계[神界], 지상의 인간세계, 자연세계를 뜯어고치신 천지공사를 집행하시며 말씀하신 여러 부류의 신명에 대해 『도전(道典)』에서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서신(西神)천지의 가을철이 도래하여 종교통일과 세계통일, 천상과 지상문명의 통합을 이루실 대도를 펴시기 위해 오신 상제님 도전4:19, 6:32
선영신(先靈神)하늘에 살아 계신 우리의 조상들의 영신. 도전 1:18, 2:41, 2:101, 2:102, 4:48, 5:233, 6:88, 7:50, 9:102

황천신(黃泉神)자손을 둔 신. 도전 2:87, 2:98, 5:197
중천신(中天神)자손을 못 둔 신. 도전 2:87, 2:98, 9:69
삼신(三神)자손을 태워주는 신. 도전 2:98, 2:98, 3:37
천자신, 황극신(皇極神)제왕을 지냈던 신명. 도전 5:157

주벽신(主壁神)천상신명계에서 실무진의 우두머리 되는 신명인. 도전 2:26, 4:11
문명신(文明神)인류문명을 개화시키는 데 몸 바쳤던 종교가, 과학자, 철인들의 신명. 도전 2:26, 4:11, 4:16

도통신(道通神)문명신 중에 도통한 신. 도전 4:16, 6:83, 8:57
지방신(地方神)각 지방을 주재하는 신
조회 수 :
23340
등록일 :
2012.03.29
10:26:49
엮인글 :
http://sangje.kr/xe/index.php?document_srl=1880&act=trackback&key=421
게시글 주소 :
http://sangje.kr/xe/188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신의 개념과 종류와 법칙 [레벨:99]새시대 40437
공지 증산도의 신관 [레벨:99]새시대 45270
공지 인간의 참 모습과 죽음의 질서 [레벨:99]새시대 22312
공지 증산도 진리의 핵심개념-해원 [레벨:99]새시대 22236
26 전생은 어떻게 기억되는가? [레벨:99]새시대 28046
전생은 어떻게 기억되는가? 인간의 잠재의식, 즉 무의식은 그 영혼이 보고 듣고 겪었던 모든 기억이 저장되어 있는 무한한 공간입니다. 그러나 우리의 표면의식은 기억을 저장하는 공간이 한정되어 있기때문에 시간이 지나면서 새로운 기억이 들어오면서 오래된 기억이나 그다지 강한 자극이 되는 기억이 아닌 것들은 서서히 사라지죠. 물론 표면의식에서만 사라지는 것입니다. ...  
25 에디슨이 발명한 귀신 탐지기 [레벨:99]새시대 191921
1919년 세계 발명인 협회에서 에디슨을 만난 유럽의 한 대학교수는 에디슨에게 다음 발명품은 무엇이냐고 묻다 그가 귀신의 존재를 감지할수 있는 기계를 만든 다고 하자 현재까지 만든다고 하면 모든것을 만들어낸 에디슨의 새 발명품에 커다란 관심을 갖게 되었습니다. 1920년 유명 과학관련 잡지에 자신의 귀신 탐지기에 관한 논문을 발표한 에디슨은 곧이어 세계의 학계에서 ...  
24 국회에 처녀 귀신이 산다? [레벨:99]새시대 25799
국회에 처녀 귀신이 산다? "국회에 처녀 귀신이 산다?" 한 여름 열대야와 장마가 겹친 가운데 최근 국회 귀신 괴담이 이슈로 급부상 했다. 국회 곳곳에 귀신 괴담이 난무하면서 등골이 오싹해지는 싸늘함을 느끼게 한다. 올들어 국회 귀신이야기는 지난 5월에 나왔다. 한 국회의원 보좌진이 어느날 새벽 2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7층 사무실에서 철야 작업을 하고 있었다. ...  
23 최고의 영매자 에드가 케이시가 말한 사후 세계 [레벨:99]새시대 59790
최고의 영매자 에드가 케이시가 말한 사후 세계 행성에서 행성으로 윤회 또는 전이 "윤회”는 케이시가 일생토록 해냈던 "리딩” 중에서 가장 잘 알려져 있는 요소일 것이다. 그의 "리딩” 어록을 보면 고대 아틀란티스 문명으로부터 19세기 미국에 걸치는 과거생(過去生)이야기 수천 가지가 기록되어 있다. 그의 어록을 그대로 옮겨 말해보면, 윤회전생 이야기는 "다른 질문들에 대...  
22 저승문답(여주선생) [레벨:99]새시대 21618
구술: 여주선생, * 수록: 임유양 * 번역: 박금규(원광대학교 사범대 한문교육과 교수) 선생은 일찍이 무슨 무슨 중요한 안건을 심판하였습니까? 일체의 모든 안건이 모두 다 매우 평범한 안건으로서 절대로 인정과 사리의 밖엣 것은 없었습니다. 또 그 죄상도 환히 밝아서 증거가 확실하기 때문에, 복잡다단하여 밝히기 어려운 정형은 없었습니다. (경위經緯는 천하가 같다는 ...  
21 새벽 4시 어김없이 찾아오는 자[동영상] [레벨:99]새시대 18028
새벽4시에 어김없이 찾아와 때리며 잠깨우는 귀신?  
20 [동영상]개는 영혼을 본다 실화 내용 [레벨:99]새시대 22929
[동영상]개는 영혼을 본다 실화 내용 TV'위험한 초대'에 방영되었던 실화입니다. 새 집에 이사온 날 부터 혼령에게 시달림을 당하는데 , 하루는 남편이 축구중계를 보고있는 가운데 여자귀신이 자기를 따라가야한다고 계속 괴롭히고 남편은 전혀 눈치채지를 못한채로 계속 tv에만 열중합니다. 남편에게는 귀신이 안 보였던 겁니다....그런데 밖에 있던 개는 그 귀신을 보고 ...  
19 꿈에 술을 먹고 취한 이민서 [레벨:99]새시대 25405
꿈에 술을 먹고 취한 이민서  이민서가 경연관(經筵官)이 되어 밤에 임금을 모시고 강론을 하는데 갑자기 졸음이 쏟아졌다. 아무리 참으려 애를 썼지만 그만 깜빡 잠이 들고 말았다. 옆에 있던 대신이 보니 이민서가 술에 취한 벌건 얼굴로 무엄하게 졸고 있는 게 아닌가. 그래서 임금에게 죄를 주어야 한다고 아뢰었다.  “이민서는 경연(經筵)1)에 들어오면서 술을 마셨을 ...  
18 꿈에 ‘벤젠의 분자구조’를 본 화학자 케쿨레 [레벨:99]새시대 33056
꿈에 ‘벤젠의 분자구조’를 본 화학자 케쿨레      오늘날의 찬란한 문명은 인간의 힘과 노력으로만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 인간과 신명의 합작품이다. 역사적으로 전해지는 재미있는 일화를 통해, 천지신명들이 인간의 꿈이나 사색의 영역으로 찾아와서 열어주는 알음귀 덕택에, 지난 수백 년 동안 인류문명이 비약적으로 발전했다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케쿨레...  
17 28분 동안 사후세계 갔다 돌아온 대니언 [레벨:99]새시대 20279
28분 동안 사후세계 갔다 돌아온 대니언 데니언은 이태까지 기록된 시간 중 가장 긴 28분 동안 사후 체험을 경험했습니다. 그의 28분 간의 체험은 그의 감동 적인 베스트 셀러 “Saved by the Light”에 자세하게 나와있습니다. 데니언은 캘리포니아 남부에서 태어났습니다. 그는 어렸을 때부터 남에게 상처주는 것을 좋아 했습니다. 10대후반에 그는 해병대에 입대합니다. 이...  
16 몸ㆍ마음ㆍ영혼의 치료사 [레벨:99]새시대 19748
몸ㆍ마음ㆍ영혼의 치료사   원인을 알 수 없는 통증, 이유를 알 수 없는 강박증, 기피증, 우울증. 주변에서 흔히 발견할 수 있는 증세들이다. 병원을 가도 원인을 알 수 없는 그런 병들은 도대체 어디서 생겨난 것일까? 또 치료는 어떻게 해야 할까?  무대에서 연출되는 연극이 있기까지 수많은 과정이 있듯, 우리가 보고 느끼는 현실세상의 이면에는 놀랍고 신비로운 ...  
15 자손에게 살길을 열어주신 조상선령님 이야기 [레벨:99]새시대 26601
자손에게 살길을 열어주신 조상선령님 이야기  꿈에 조상님께 종아리를 맞고 보니  증산도사상연구소 연구원을 통해서 증산도를 만난 분 중에 이런 분이 있답니다. 이 분은 사회적으로 고위 관직에 계시는 분인데, 하루는 꿈에 조상님으로부터 호되게 종아리를 맞았답니다. 꿈에서 깨어나 아무리 꼼꼼히 생각해 보아도 그 까닭을 전혀 모르겠더랍니다. 제사도 잘 지내고 조상 산...  
14 인생의 목적은 영혼의 성숙 [레벨:99]새시대 22896
인생의 목적은 영혼의 성숙 인간을 내서 기르는 봄여름의 때를 역학에서 선천이라고 하고, 가을겨울을 후천이라고 합니다. 선천 5만년 후천 5만년하고, 나머지 3만년은 빙하기입니다. 지금으로부터 5만년 전인 우주의 봄에는 최초의 인류인 호모 사피엔스 사피엔스가 태어났습니다. 우주는 ‘왜’ 인간을 ‘봄에’ 내었을까요? 공자님은 "근취저신(近取諸身)하고 원취저물(遠取...  
13 저승문답] 저승세계의 생활모습 [레벨:99]새시대 24794
이 글은 1945년경 중국의 유명한 재판관인 여주선생이 구술하고 임유양이 기록한 것으로, 여주선생이 실제 살아서 저승에 가서 명부 재판관을 지냈다는 믿기 어려운 실화입니다. -원제 : 유명문답록(幽冥問答錄)- ⊙ 저승에서는 어떻게 이승 사람을 써서 저승으로 데려갑니까? → 부유하고 고귀한 사람들은 그 저택에는 항상 많은 신들이 수호하고 있고, 그 사람...  
12 태을주를 읽으니 조상님이 보여요 [레벨:99]새시대 24466
<인터넷상의 화제였던 제삿상에 나타난 조상님 손 사진 동그라미속의 한살박이 아이가 이제 10살이 되었다>       안녕하세요. 저는 초등학교 4학년이예요. ‘조상님의 손이 나온 제사사진’ 기억하세요? 거기에 나온 한 살짜리 아기가 바로 저예요^^.    저는 어머니 뱃속에서부터 태을주를 듣고 태어나 지금까지 매일 날마다 태을주 수행을 하고 있어요. 하지만 신명체험을 ...  
11 현생에 이어지는 전생의 업 [레벨:99]새시대 25249
현생에 이어지는 전생의 업 '자신의 과거를 알고 싶으면 자신의 현재의 삶을 보라. 자신의 미래를 알고 싶으면 자신의 현재를 보라'는 석가모니의 말씀은 전생과 이생과 내생이 긴밀한 관계로 이어지고 있음을 단적으로 말해주고 있다. 실지로 전생퇴행(최면을 통해 전생의 기억을 떠올림)을 통해 전생을 봄으로써 현재 자신이 처해 있는 환경적 요인, 자신이 앓고 있는 정신적,...  
10 귀신영혼과 사람이 같이 다닌다(동영상) [레벨:99]새시대 18366
우주변화원리 9장 신비의 행로 중에서   역사성이란 것은 지나간 사실을 귀감으로 하여서 미래를 판단할 수 있는 성질을 말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자연은 이와 같은 역사성을 영원히 흘려보내고 있다. 그런즉 미신으로서 멸시를 받고 있는 것이라고 할지라도 연면(連綿)한 역사성을 지니고 있는 것은 그 가운데 반드시 사물 판단의 진가(眞價)가 흐르고 있는 것이다. 그러므로...  
» 천지간에 가득 찬 것이 신(神) [레벨:99]새시대 23340
천지간에 가득 찬 것이 신    일원적 다신관(一元的多神觀)  천지간에 가득 찬 것이 신(神)이니  풀잎 하나라도 신이 떠나면 마르고 흙 바른 벽이라도  신이 떠나면 무너지고, 손톱 밑에 가시 하나 드는 것도  신이 들어서 되느니라. (道典2:87:4)   동양과 서양은 신(神)에 대한 인식이 전혀 다르다. 이는 동서 문화가 싹트고 뿌리 내린 삶의 환경이 다르기 때문이다. 서...